Krill이란
HOME > 홍보센터 > Krill Story

크릴(Krill)이라는 말은 원래 노르웨이의 포경선에서 "작은 치어"라는 뜻으로 사용했던 용어로서 다양한 종류의 부유성 갑각류를 지칭하는 용어였습니다.

하지만 현재는 Euphausia superba라는 반투명성의 새우 모양을 닮은 갑각류를 칭하는 용어로 주로 쓰이고 있으며 특징은 투명하고 무취이며 몸통과 다리는 붉은 빛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크릴을 '크릴새우', '남극새우'라고 부르기도 하며 크릴은 길이는 4-6cm 정도로 큰 편이며, 몸무게는 약 1g 정도입니다. 크릴은 남빙양에서 대형 수염고래류, 바다표범, 오징어류, 펭귄, 조류, 물개, 어류 등의 먹이가 되며 남빙양 생태계 먹이사슬에서 대단히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1980년대 이후 사람들도 크릴을 식량화하는 데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습니다. 건조시킨 크릴 새우는 고단백 저지방의 영양식품 식품으로 알려지고 있는데 일본과 러시아. 캐나다 및 유럽 등이 가장 적극적으로 크릴의 식량화 를 진행시켜 왔으며 의약품과 건강기능성 식품으로 개발 시판하고 있습니다.